> 생활경제 > 식·음료
[기자수첩] 계속되는 식품업계 '미투상품' 관행
신원식 기자  |  sws0426@finom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0  11:51:5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현대경제신문 신원식 기자] 대만 밀크티 브랜드 ‘타이거슈가’ 진출 이후 최근 카페 업계에서는 ‘흑당밀크티’ 메뉴를 주목하고 있다. 지난 달부터 쏟아진 메뉴들만 해도 던킨도너츠 ‘블랙버블’, 빽다방 ‘블랙펄’, 드롭탑 ‘블랙슈가 버블티’ 등 이름은 다르지만 흑설탕을 활용한 밀크티라는 점은 같다.

업계 관계자는 흑당밀크티 인기는 작년부터 이어진 대만음식 열풍의 연장선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작년에는 대만식 샌드위치 ‘홍루이젠’이 우후죽순 생겼다. 홍루이젠은 사업 시작 1년 만에 매장 수 200개를 돌파했다. 대만 샌드위치 열풍에 쥬스 프랜차이즈 쥬시를 비롯해 각 편의점 업계는 비슷한 제품을 출시했다.

지난 2월에는 카페 프랜차이즈가 일제히 딸기를 활용한 음료를 선보였다. 어떤 카페 프랜차이즈를 방문해도 딸기를 주력으로 내세운 신메뉴를 찾을 수 있을 정도였다.

카페 업계 관계자는 “특히 커피와 치킨 등 시장이 포화된 곳에서는 트렌드에 맞는 신메뉴 출시로 매출을 일시적으로 끌어당길 수 있다”며 “SNS(사회관계망서비스)등에서 입소문을 탄 메뉴를 맛보고자 하는 욕구를 비슷한 메뉴 출시로 충족시킬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일제히 비슷한 메뉴를 출시하다 보니 안 하면 오히려 도태되는 경우가 있다”며 “전국민이 좋아하는 딸기 메뉴가 출시되는 2월에는 특히 그렇다”고 덧붙였다.

비슷한 메뉴가 쏟아지는 배경에는 특허 관련 부분도 있다. 음식 특허권은 재료와 구성 비율이 기존과 완전히 다르거나 제조 과정에서 새로운 점이 있어야 인정된다. 이 기준 때문에 음식은 제조 과정과 재료 구성비가 조금만 달라도 다른 메뉴로 취급받는다. 

앞서 지난 2017년에는 네네치킨이 bhc의 뿌링클 치킨이 자사 스노윙 치킨 특허권을 침해했다며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해당 사안은 네네치킨이 특허권을 인정받지 못하고 작년 6월 패소했다. ‘아이스크림 마카롱’ 역시 마찬가지다. 이는 대기업 프랜차이즈가 일제히 미투상품(유사상품)을 출시하기 이전인 2014년 방송 프로그램에 '독창적인 디저트'라고 소개된 제품이었다. 

지속적으로 차별화된 제품을 만드는 것은 어렵다. 신제품 연구 개발에 투자되는 비용은 크지만 맛은 주관적이라 성패를 쉽게 점치기 힘들기 때문이다. 새로운 제품을 만들기는 어려운데 신메뉴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추려니 미투상품에 기대게 된다는 것이 업계 관계자의 설명이다.

하지만 차별화되지 않은 제품은 매출을 일시적으로 올리는 효과를 가져올 수 있으나 소비자들에게 널리 기억되지 못한다. 대만식 카스테라와 식빵, 핫도그 등 쏟아졌던 미투상품들은 결국 독보적인 제품 1~2개를 제외하고 금방 사라졌다. 식품·외식업계가 관행에서 벗어나 업체별 차별화된 메뉴를 자주 볼 수 있길 기대한다.

신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환전 고객 잡아라”…은행권, 휴가철 맞이 이벤트 ‘풍성’

“환전 고객 잡아라”…은행권, 휴가철 맞이 이벤트 ‘풍성’
[현대경제신문 김성민 기자] 은행권이 본격적인 여름휴가 시즌을 맞아 환전 고...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KEB하나은행, 법무법인 율촌과 업무협약 체결
2
압타바이오, 12일 코스닥 신규 상장
3
6월 4만8천여가구 분양…수도권에 ‘집중’
4
1~5월 청약통장 27% 북위례 몰려
5
갤럭시 폴드 출시 임박(?)...KT 경품으로 등장
6
JW중외제약, 콜레스테롤-당뇨병 복합제 임상3상 돌입
7
넷마블, BTS월드 OST ‘Dream Glow’ 공개
8
KT, KFC 매장서 지능형 에너지 솔루션 적용
9
검은사막, PC방 순위 역주행…직접 서비스 ‘순항’
10
LG유플러스, 사회인 야구대회 '고척 스카이돔'서 결승전 개최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현대경제신문 차종혁 기자] 삼성전기가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를 28~2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