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 유통채널
홈플러스, ‘벤앤제리스’ 아이스크림 출시…대형마트 최초
성현 기자  |  weirdi@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0  11:10: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홈플러스 모델들이 벤앤제리스(Ben&Jerry’s) 아이스크림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홈플러스>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홈플러스는 글로벌 1위 아이스크림 브랜드인 벤앤제리스(Ben&Jerry’s) 아이스크림 4종을 대형마트 최초로 11일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9월 국내 진출을 선언한 글로벌 2위 브랜드 헤일로탑(Halo Top) 아이스크림 3종을 들여온 데 이은 것이다.

벤앤제리스는 1978년 창업주인 벤 코언(Ben Cohen)과 제리 그린필드(Jerry Greenfield)가 미국 버몬트주에서 만들었으며 현재 40여개 국가에서 판매 중이다.

41번째로 진출하게 된 한국에서는 지난 9월 연남동에 팝업스토어 ‘벤앤제리스 하우스’를 오픈했으며 대형마트까지 개척하는 등 국내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에 안착하고 있다.

벤앤제리스는 성장촉진호르몬을 사용하지 않고 자란 젖소에서 짜낸 우유를 사용하며 인체에 유해한 합성향료, 인공색소 등을 쓰지 않는 아이스크림으로 잘 알려져 있다.

특히 재료 본연의 달콤함과 씹는 재미를 더하는 큼직한 청크와 스월이 풍성하게 들어간 것이 특징이다.

지나친 단 맛을 피해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파인트 한 통을 비워낼 수 있을 정도로 이른바 슴슴한 단맛을 만들어내 호평을 받고 있다.

이번에 홈플러스를 통해 선보이는 상품은 체리 가르시아와 초콜릿 퍼지 브라우니, 바닐라, 청키 몽키 등 4종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모두 1만1천600원이며 홈플러스 강서점, 월드컵점, 잠실점 등 수도권 25개 점포에서 판매한다.

심호근 홈플러스 신선가공팀 바이어는 “이번 기회를 통해 벤앤제리스를 고객들에게도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헤일로탑과 하겐다즈는 물론 대형마트 최초로 벤앤제리스까지 갖춘 홈플러스가 아이스크림 애호가들 사이에서 맛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이통 3사, 갤노트20 사전예약 경쟁 돌입

이통 3사, 갤노트20 사전예약 경쟁 돌입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삼성전자 플래그쉽 스마트폰 갤러시노트20 사전예약...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브레이크 고장난 신풍제약…7월에만 주가 400% 급등
2
아시아나 매각 사실상 결렬... 항공업 재편 중단
3
CJ올리브영, 내달 1일부터 최대 55% 세일
4
하나투어, 무급휴직 3개월 연장…면세점도 철수
5
두산그룹, 연내 정상화 기대감 상승
6
‘서울 재건축 2만 가구’ 분양가상한제 적용 가시화
7
메디톡스, 1천300억 조달…“R&D·공장에 투자”
8
[기획] 패션업계 '생존전략'…매장 정리·온라인 강화
9
성수기에도 힘든 호텔업계…눈물의 홈쇼핑 특가판매
10
국민연금, 한독 투자..동아에스티는 일반투자로 변경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현대경제신문 차종혁 기자] 삼성전기가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를 28~2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