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 유통채널
현대홈쇼핑, 작년 홈쇼핑업계 시청률 1위롯데·GS홈쇼핑, 공동 2위…데이터홈쇼핑업계 1위는 신세계
성현 기자  |  weirdi@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8  14:30: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픽사베이>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현대홈쇼핑이 지난해 홈쇼핑·데이터홈쇼핑(T커머스)업계에서 가장 높은 시청점유율을 기록했다.

18일 방송통신위원회의 ‘2018년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결과’ 자료에 따르면 현대홈쇼핑은 지난해 0.231%의 시청점유율을 기록했다. 전년(0.241%) 보다는 낮지만 지난해 7월 CJE&M과 합병한 CJ오쇼핑을 제외한 주요 홈쇼핑·데이터홈쇼핑업체 중 가장 높은 점유율이다.

2위는 각각 0.220%를 기록한 롯데홈쇼핑·GS홈쇼핑이다. 두 회사의 2017년 시청점유율은 각각 0.210%, 0.200%였지만 작년에 소폭 올랐다.

이어 홈앤쇼핑(0.173%), NS홈쇼핑(0.142%), 공영홈쇼핑(0.109%) 순으로 점유율이 높다. CJ오쇼핑의 2017년 점유율은 0.215%였다.

이 같은 순위는 홈쇼핑방송매출 순위와 비슷하다.

시청점유율 1위인 현대홈쇼핑의 지난해 홈쇼핑방송매출은 6천669억원이다. 2017년 홈쇼핑방송매출(7천87억원) 보다 5.8% 줄어든 것이지만 국내 13개 홈쇼핑·데이터홈쇼핑업체 중 가장 많은 매출이다.

홈쇼핑방송매출 2위와 3위는 각각 6천260억원과 5천858억원을 기록한 CJ오쇼핑과 롯데홈쇼핑이다. 두 회사의 지난해 홈쇼핑방송매출은 전년 보다 각각 3.0%, 6.4% 줄어든 실적이다.

이어 GS홈쇼핑이 5천643억원으로 4위에 올랐고 5~7위는 각각 NS홈쇼핑(3천670억원), 홈앤쇼핑(1천405억원), 공영홈쇼핑(1천195억원)이 차지했다.

지난해 데이터홈쇼핑업계 시청점유율 1위는 0.053%를 기록한 신세계TV쇼핑이다. 신세계TV쇼핑은 앞선 2017년에는 점유율 0.034%로 K쇼핑(0.036%) 보다 순위가 낮았지만 지난해 0.019%포인트 늘어나면서 0.034%의 K쇼핑을 제치고 정상을 차지했다.

3위는 W쇼핑(0.018%)이다.

K쇼핑은 지난해 홈쇼핑방송매출 1천165억원으로 데이터홈쇼핑업계 1위에 올랐지만 시청점유율은 매출 959억원의 신세계TV쇼핑에 밀렸다.

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삼바 분식회계 증거인멸’ 삼성전자 부사장 3명, 1심서 실형

‘삼바 분식회계 증거인멸’ 삼성전자 부사장 3명, 1심서 실형
[현대경제신문 이금영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증거를 인멸한 혐의로 ...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카페업계, 크리스마스 케이크 대전…할인에 선물공세
2
CJ오쇼핑, 내달 1일 쌍용 코란도 판매방송
3
SK바이오랜드, 줄기세포 치료제 임상3상 착수
4
진에어, 2020년 상반기 진마켓 티저페이지 공개
5
'미스터 갤럭시'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 거취 눈길
6
[현장] 안양 '아르테자이' 오픈...추위에도 '장사진'
7
영등포·노원 부동산 ‘들썩’...직주근접·교통 이슈 눈길
8
기아차, 해외 고객 초청 '블랙핑크' 사인회 개최
9
에어서울, 나트랑 취항 이벤트 개최
10
효성중공업, 한전과 기술협력 위한 MOU 체결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현대경제신문 차종혁 기자] 삼성전기가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를 28~2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