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 유통채널
이마트, 신선·가공·생활용품 최저가 기획상품 판매
성현 기자  |  weirdi@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1.31  10:11:4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이마트 더 리미티드 상품 모음 <사진=이마트>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이마트가 새로운 물가안정 프로젝트에 돌입한다.

이마트는 다음달 3일 국민 물가안정 프로젝트로 더 리미티드(The Limited)를 론칭한다고 31일 밝혔다.

더 리미티드는 분기별로 소비자들이 실생활에서 자주 사용하는 신선·가공·생활용품을 최저가 수준으로 선보이는 제품이다

이번에 1차로 선보이는 상품은 총 48개다. 신선식품 15개, 가공식품 27개, 일상용품 6개로 구성했다.

모든 상품은 이마트에서만 판매하는 단독 한정 상품으로 3월 31일까지 가격을 유지하며 2차 상품은 4월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에 준비한 백색란 30구 1판 상품은 판매가 5480원으로 일반 계란 30구 평균 판매가인 6600원 대비 17% 저렴하다.

CJ햇반 아산맑은쌀밥 210g 10입 기획 상품은 정상가 1만3480원 대비 약 25% 할인된 9980원에 판매한다. 햇반 1개당 998원인 셈이다.

우리동네 떡볶이 오리지널&치즈 4인분 상품은 판매가 4980원으로 생산 단계에서 불필요한 포장재 비용을 절감하고 생산 효율성을 높여 기존 대비 50% 가격을 낮출 수 있었다.

또 오뚜기 스낵면 10입을 기존 5입 봉지상품 대비 35% 저렴한 4380원에 준비했다. 낱개로 환산하면 개당 438원으로 라면 1개에 700~800원 하는 고물가 시대 가격 메리트가 분명하다.

이마트는 만전김 30입 상품을 6880원에 출시한다. 낱개 환산 시 봉지당 230원으로 유사상품 대비 30% 가량 저렴한 가격이다.

아울러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수입한 페르소노 논 그라타 와인을 1병당 1만9800원에 판매한다. 현지 가격 보다도 약 33%가량 저렴하다.

이마트가 더 리미티드로 출시한 대패 삼겹살 1kg 9980원 상품은 기존 스페인산이 아닌 네덜란드산이다. 기존 스페인산 1kg 보다 2000원이나 저렴하다.

이마트 최진일 MD혁신담당 상무는 “더 리미티드 상품은 이마트의 30년 상품 개발 역량을 총 집결해 만들었다”며 “더 리미티드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고객 장바구니 물가 안정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외풍 버티던 KT, 주총 앞두고 무릎 꿇어

외풍 버티던 KT, 주총 앞두고 무릎 꿇어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윤경림 KT 대표이사 내정자가 후보직에서 물러났다...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세븐일레븐 소주한잔 초도 물량 완판
2
[기자수첩] 마스크 의무 해제...백신·치료제 개발은 계속해야
3
삼성전자, 9조 8000억 배당금 지급... 주주환원 약속 이행
4
[기획] 폭발하는 해외여행 수요…카드사, 고객 유치 경쟁
5
삼성·애플, XR 기기 전쟁 '개막'...디바이스 개발 착수
6
[기획] 제약사들, 반려동물 사업 도전…보약·삼푸도 출시
7
코스피·코스닥 상장사 54곳, 기한 내 감사보고서 미제출
8
[기획] “짧게 더 짧게” 숏폼 콘텐츠 전성시대
9
삼성·LG, IT용 OLED 투자 '확대'...태블릿·노트북 수요 대응
10
‘보톡스 소송 패’ 대웅 52주 신저가..주가 부양 동분서주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