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8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피니언] [시인과 함께읽는 고전 사기(史記)]남의 힘을 믿고 원수를 만들지 말라
非我族類 其心必異 비아족류 기심필이우리의 동족이 아니라면 그 마음도 반드시 다르다. ( 성공 4년) 초나라를 믿고 진(晉)과의 동맹을 파기하려는 노(魯)성공에게 계문자가 만류하며진(晉)나라 극극의 군사들이 노나라를 대신하여 제나라 군을 물리친 여름에,
정해용   2014-10-24
[오피니언] [정해용과 함께읽는 사기(史記)]죽은 귀신이 나타나 딸의 은혜를 갚다
一人殿之 可以集事 일인전지 가이집사(대장) 한 사람이 동요하지 않으면 힘을 모아 이길 수 있다. (성공2년) 제나라를 맞아 싸우던 극극이 화살에 맞자, 장후가 동요하지 말라고 충고하며순서는 좀 엇갈리겠지만, 후일 진(晉)나라를 셋으로 나눠 갖게 되는
정해용   2014-10-15
[오피니언] [기자수첩]자동차만 리콜하는 게 아니다
[현대경제신문 최보람 기자] 식음료 제조업체들은 자기네 회사 또는 자사 제품이 잘 팔릴 땐 ‘업계 1위에 올랐다’,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등의 보도자료를 기자들에게 보내곤 한다.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업계 1위를 차지하게 된 이유에 대한 설명이 나온다
최보람 기자   2014-10-15
[오피니언] [정해용과 함께읽는 사기(史記)]살아남은 아기가 가문의 원수를 갚다
有恩於此故復於彼 부유은어차고복어피이쪽에서 베푼 은혜는 다른 곳에서 보상을 받기도 한다. 晉에서 趙盾의 가문이 화를 당했을 대 식객들이 유복자를 구하여 은혜를 갚음일찍이 조돈이 살아있을 때, 꿈속에 가문의 시조인 숙대가 나타났다. 숙대는 점치는 거북을
정해용   2014-10-08
[오피니언] '계승과 단절'의 딜레마에 빠진 포스코
[현대경제신문 송현섭 기자] 어떤 조직이든 지도층의 신·구세대가 교체되면 의례 '계승과 단절'이란 고민에 빠지게 된다. 정치측면에서 본다면 전직 대통령과 구 집권층의 업적과 정책승계를 통해 계속 진행할 것인지 아니면 새로운 정책으로 선회해야 할 것인지
송현섭 기자   2014-10-07
[오피니언] [기자수첩]단통법, 전 국민 ‘호갱화’ 부추기나
[현대경제신문 최보람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지난 2월 미래창조과학부와 방송통신위원회 업무보고에서 “스마트폰을 싸게 사려고 추운 새벽에 수백 미터 줄까지 서는 일이 계속 돼서는 안 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박 대통령의 발언은 가까운 미래에 수천만
최보람 기자   2014-10-06
[오피니언] [정해용과 함께읽는 사기(史記)]조(趙)씨 가문에 닥친 최악의 시련
書法不隱 爲法受惡 書法不隱 爲法受惡(사관은) 법에 따라 숨김없이 적고 (대부는) 법을 위해 오명을 감수하다 기록의 원칙을 굽히지 않은 사관과 이를 존중한 대부 모두 훌륭했다는 孔子의 평재상 조돈이 죽을 고비를 넘기고 탈출한 진(晉)나라에서는 기어코
정해용   2014-10-01
[오피니언] [기자수첩]금융지주사 낙하산 인사…이제 그만
[현대경제신문 김민주 기자] 임영록 KB금융지주 전 회장이 우여곡절 끝에 지난 달 28일 전격사퇴를 선언하면서 KB사태도 어느 정도 수습국면에 돌입했다. KB금융 사태의 근원을 찾아보면 그동안 금융권에 만연했던 '낙하산인사'와 '관피아'가 자리 잡고
김민주 기자   2014-09-30
[오피니언] [정해용과 함께읽는 사기(史記)]광대 우맹이 임금을 속여 깨우치다
三得相而不喜 三去相而不悔 삼득상이불희 삼거상이불회세 번 재상이 되고도 기뻐하지 않고, 세 번 밀려나면서도 아쉬워 않다 (순리열전) 초나라 재상 손숙오가 세 번 등용되고 파면되면서도 마음이 한결같았다는 말위대한 군왕 뒤에는 현명하고 충성스럽게 보좌하는
정해용   2014-09-24
[오피니언] [기자수첩]‘우리아비바생명 재매각’…직원들에게 ‘최소한의 도리’ 지켜야
[현대경제신문 장우진 기자] 우리투자증권 패키지를 인수한 농협금융지주가 패키지에 포함됐던 우리아비바생명을 재매각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해 비은행 부문 확대를 꾀하는 DGB금융은 지난 22일부터 우리아비바생명을 실사 중에 있다.이와 관련해 우리아비바생명
장우진 기자   2014-09-24
[오피니언] [기자수첩]담뱃값 인상 용두사미 될까
[현대경제신문 최보람 기자] 최근 정부가 담뱃값을 한 갑당 2천원 인상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정치권과 국민 너나 할 것 없이 갑론을박이 한창이다. 더구나 이번 인상안이 그대로 통과될지도 미지수라 정부가 제시한 흡연율 감소와 국민 건강 두
최보람 기자   2014-09-19
[오피니언] [정해용과 함께읽는 사기(史記)]기약 없는 농성… 사람의 뼈로 밥을 짓다
析骨而炊 易子而食 석골이취 역자이식사람의 뼈를 쪼개 불 피우고 자식을 서로 바꿔 잡아먹다 (송미자세가, 초세가) 초나라 군대가 송나라 도성을 다섯 달 동안 포위했을 때 성안에서 벌어진 일초나라 장왕은 정나라를 정벌한지 2년 후에 송나라를 공격했다.일찍
정해용   2014-09-19
[오피니언] [정해용과 함께읽는 사기(史記)]‘동네북’ 鄭나라, 무릎 꿇어 살아남다
叛而伐之 服而舍之 반이벌지 복이사지배반하면 토벌하고 복종하면 용서한다 (선공 12년) 정나라를 토벌하고 또 용서한 초 장공에 대하여 晉의 대부 隨武子가 평한 말 중에 초나라 장왕이 정나라를 정벌했다.처음에 정나라를 친 것은 일찍이 정나라가 초 장왕의
정해용   2014-09-03
[오피니언] [데스크칼럼] 무역규모 세계 8위 대한민국 경제의 딜레마
[현대경제신문 송현섭 기자] 글로벌 경기침체와 환율쇼크로 기업들의 실적이 악화됐음에도 불구, 올 상반기 우리나라 무역규모가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1단계 상승한 세계 8위를 기록했다.한국무역협회 산하 국제무역연구원이 지난 8월말 현재 세계 71개국을
송현섭 기자   2014-09-03
[오피니언] [기자수첩]보험회사 민원과 블랙리스트 사이
[현대경제신문 장우진 기자] 금융당국이 보험업계에 민원감축을 지속적으로 지도하고 있는 가운데, 보험사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당장의 민원건수는 줄고 있어 당국 지침에 부응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그 안에는 과도한 보험금 지급이라는 이면이 있기
장우진 기자   2014-08-27
[오피니언] [정해용과 함께읽는 사기(史記)]제후와 신하가 한 여자를 함께 농락했다
民之多辟 無自立辟 민지다벽 무자립벽 사람들 사이에 간사함이 많으면 홀로 법도를 바로 세울 수 없다. 진(陳)나라 영공이 대부들과 함께 음란해진 것을 성토하다 죽은 설야를 떠올리며 초 장왕이 진(陳)나라를 정벌했다. 진 영공이
정해용   2014-08-27
[오피니언] [기자수첩]장남식 손보협회장, 첫 숙제는 車보험료 ‘건수제’ 불만 해결
[현대경제신문 장우진 기자] 장남식 신임 손해보험협회장이 다음달 1일부터 임기를 수행할 예정인 가운데, 벌써부터 해결해야 할 큰 과제가 생겼다. 바로 오는 2018년부터 시행 예정인 자동차보험료 ‘사고건수제(이하 건수제)’ 도입과 관련해 제기되고 있는
장우진 기자   2014-08-21
[오피니언] [기자수첩]팬택의 생사, 소비자에 달렸다
[현대경제신문 황정택 기자] 팬택이 우여곡절 끝에 법정관리를 신청했다.팬택에 대한 국민적 관심은 팬택 경영진이 이통사에 도움을 호소하면서부터 시작됐다. 언론은 연일 팬택의 위기를 떠들어대며 이슈 만들기에 급급했고 그때부터 국민들은 ‘팬택의 생사가 이통
황정택 기자   2014-08-19
[오피니언] [정해용과 함께읽는 사기(史記)]먹을 것 아끼다가 화를 당한 군주와 대부
仁而不武 無能達也 인이불무 무능달야선한 뜻을 가졌어도 힘이 없으면 선에 이를 수 없다 ( 선공 4년)鄭나라 대부 자가가 자공의 역모에 반대하면서도 마지못해 가담한 일에 대하여 송나라 문공이 오른팔처럼 중용한 대부는 화원(華元)이다.송나라에서 소공이 죽
정해용   2014-08-13
[오피니언] [기자수첩]제조사ㆍ소매점 ‘갑(甲)질’에 주류도매상 ‘이중고’
[현대경제신문 최보람 기자] 주류 제조사들에 이어 소매점까지 ‘갑질’을 하는 탓에 주류도매업자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도매상의 역할은 주류 제조사로 부터 제품을 공급받아 소매점에 납품하는 단순 업무의 연속으로 보이지만 실상은 이쪽저쪽에서 모두 차이
최보람 기자   2014-08-13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