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 엔터테인먼트
웨이브, 피콕 오리지널 시리즈 국내 독점 공급피콕 오리지널 아시아 최초 론칭
‘닥터 데스’·‘펑키 브루스터’ 등 공개
이금영 기자  |  lky@finom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8.30  09:59:3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웨이브에서 공개되는 피콕(peacock) 오리지널 시리즈들 <사진=웨이브>

[현대경제신문 이금영 기자] 미국 대형 스트리밍 서비스 피콕(peacock) 오리지널 시리즈가 웨이브를 통해 국내에 첫 선을 보인다.

웨이브는 NBC 유니버설의 피콕 오리지널 시리즈의 국내 독점·최초 공개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피콕은 NBC 유니버설이 지난해 론칭한 스트리밍 서비스다.

웨이브는 최신 시리즈 ‘닥터 데스(DR. DEATH)’, ‘러더포드 폴스(Rutherford Falls)’를 시작으로 피콕 오리지널 시리즈를 다음달부터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닥터 데스는 여러 환자를 죽거나 장애인으로 만든 악명 높은 신경외과 의사 크리스토퍼 던치(Dr. Christopher Duntsch)의 실화에 영감을 받아 제작된 동명의 팟캐스트를 원작으로 한다.

UCP가 제작했으며 지난달 미국에서 방영된 최신 피콕 오리지널 시리즈다.

러더포드 폴스는 유니버설 텔레비전이 제작했으며 죽마고우 사이의 네이선 러더포드와 레이건 웰스가 마을의 중대사를 결정하는 문제에서 대척점에 서서 갈등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웨이브는 UCP와 텔레비전이 공동 제작한 ‘펑키 브루스터(Punky Brewster)'와 유니버설 텔레비전이 제작해 피콕 오리지널로 히트를 친 ‘베이사이드 얄개들(Saved By The Bell)’, ‘걸스 파이브 에바(Girls 5 eva)’도 최초 공개한다 .

특히 베이사이드 얄개들과 펑키 브루스터는 1980~90년대에 많은 사랑을 받은 원작을 현대적 감성으로 풀어낸 코미디다. 걸스 파이브 에바는 1990년대 걸그룹이 재기하는 좌충우돌을 그려 이용자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웨이브는 해외 메이저 스튜디오와의 파트너십은 물론 올해 아시아드라마 독점작·애니메이션·영화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월정액 서비스에 추가하고 있다.

김홍기 웨이브 콘텐츠그룹장은 “아직 국내에 소개되지 않은 피콕 오리지널 콘텐츠를 웨이브 해외 시리즈 라인업에 추가하면서 이용자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내달 1~15일 역대 최대 규모 코리아세일페스타 열린다

내달 1~15일 역대 최대 규모 코리아세일페스타 열린다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코리아세일페스타가 다음달 1일부터 15일까지 개최...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신풍제약, 고혈압 3제 복합제 개발 본격화
2
애슐리퀸즈, 오늘부터 ‘퀸즈 페스티벌’ 시작
3
두산퓨얼셀, 바이오가스 활용 수소연료전지 개발 사업 참여
4
하나투어 해외여행 상품 봇물…"내년 흑자 전망"
5
한미약품, UNGC 가입..지속가능발전 동참
6
[현대경제신문/현대eTV] 여행업계도 ‘위드 코로나’…하늘길 열리나?
7
티몬, 25일까지 전기요·온수매트 프로모션
8
누리호 시험발사, 90% 성공 거둬
9
[기자수첩] 산업은행, 아집 버리고 현명한 결단 필요해
10
[기자수첩] 제약사, 내년 국감에선 얼굴 비치지 않기를 바란다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현대경제신문 차종혁 기자] 삼성전기가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를 28~2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