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 유통채널
코로나에 홈쇼핑 인기상품 요동상반기 인기 1위는 KF마스크
유산균 등 건강식품도 순위권
공영홈쇼핑, 창사 첫 흑자달성
성현 기자  |  weirdi@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20  10:16: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2020 상반기 총결산 모아차트 <사진=버즈니>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홈쇼핑 인기상품이 바뀌었다.

지난해 상반기에는 정장과 코트가 인기였지만 올해는 마스크와 건강기능식품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버즈니는 지난 17일 배포한 ‘2020 상반기 총결산 모아차트’에서 올 상반기 모바일 홈쇼핑 인기품목 1위가 홈앤쇼핑의 더조은 황사마스크 KF94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인기스코어 36만2천479점에 조회수 196만4천61회, 구매클릭율 47.7%를 기록해 정상을 차지했다.

2위는 CJ오쇼핑의 AHC아이크림 시즌8 패키지였고 3위는 현대홈쇼핑의 크린조이 숨편한 에어밸브 황사마스크 KF94였다.

AHC아이크림은 인기스코어 6만633점에 조회수 18만8419회, 구매클릭율 24.4%를 올렸고 크린조이 황사마스크는 인기스코어 6만537점, 조회수 29만7천578건, 구매클릭율 11.1%를 기록했다.

4~5위는 GS샵의 AGE20s 에센스팩트 시즌3와 NS홈쇼핑의 종근당건강 락토핏 코어가 차지했다.

6~10위는 종근당건강 락토핏 생유산균골드와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PWA-3200WN), 다이슨 에어랩 스타일러 컴플리트, 휠라 스포티액티브 시즌2, 크릴56 크릴오일이 차지했다.

이 같은 순위는 지난해 상반기와 상당히 다르다. 지난해 상반기 인기방송 1~5위 중 4개가 정장이나 코트, 니트 등 의류였기 때문이다.

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마스크에 대한 관심이 높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7월 3주차 인기제품 순위에도 상위 5위 중 4개가 마스크였다. 상반기 인기순위에서 락토핏과 크릴오일이 10위권에 든 것도 같은 맥락으로 분석된다.

마스크의 이 같은 인기에 공적마스크 판매에 가장 적극적으로 나섰던 공영홈쇼핑은 올해 상반기 창사 이후 첫 흑자를 올리기도 했다.

공영홈쇼핑은 올 상반기 판매실적 4천545억원, 76억원 흑자를 기록했다.

공영홈쇼핑은 지난 2월 19일부터 3월 5일까지 공적마스크를 판매했다. 이 기간 동안 홈페이지 가입자 수는 150만명에 달했다.

공영홈쇼핑의 총 가입자수가 1천600만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지난 5년간 총 가입자의 10%에 달하는 사람이 16일만에 유입된 셈이다.

천재화 버즈니 모아리포트팀장은 “올해 상반기에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마스크 상품에 대한 검색량, 판매량, 방송 시청 모두 크게 증가했다.”며 “하반기에도 마스크를 비롯해 건강식품과 간편식 및 여성 의류 등이 높은 판매량을 이어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버즈니는 올해 3분기 홈쇼핑 인기제품으로 생필품과 주방용품, 화장품을 꼽았다.

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서울 '빌라' 거래량 늘고 매매가 급등

서울 '빌라' 거래량 늘고 매매가 급등
[현대경제신문 박은영 기자] 서울 외곽 지역 중심으로 빌라 거래량이 늘고 매...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아시아나 매각 사실상 결렬... 항공업 재편 중단
2
CJ올리브영, 내달 1일부터 최대 55% 세일
3
하나투어, 무급휴직 3개월 연장…면세점도 철수
4
두산그룹, 연내 정상화 기대감 상승
5
‘서울 재건축 2만 가구’ 분양가상한제 적용 가시화
6
메디톡스, 1천300억 조달…“R&D·공장에 투자”
7
국민연금, 한독 투자..동아에스티는 일반투자로 변경
8
성수기에도 힘든 호텔업계…눈물의 홈쇼핑 특가판매
9
공릉·갈매 주민 “태릉골프장 개발, 달갑지만 않아”
10
적자전환 호텔신라, '공격적 마케팅' 승부수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현대경제신문 차종혁 기자] 삼성전기가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를 28~2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