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 패션·뷰티
[기자수첩] 뷰티업계, 언택트시대 이후 '뉴택트' 생각할 때
주샛별 기자  |  jsb31660@finom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13  15:59:3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주샛별 산업부 기자

[현대경제신문 주샛별 기자] 화장품업계에도 포스트 코로나19 시대가 다가오고 있다.

코로나19로 훌쩍 찾아온 언택트(비대면) 구매는 코로나19 종식 이후에도 화장품산업의 트렌드로 자리잡을 가능성이 높다.

언택트로 인한 온라인 소비 경험이 기존 오프라인 소비에 익숙한 장년층에까지 확장됐기 때문이다.

기존에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고객이 화장품을 직접 테스트해 보고 고르는 게 주를 이뤘지만 이제는 아니다.

수많은 로드샵 가맹점들을 보유하고 있는 화장품업체로선 고민일 수밖에 없다.

아모레퍼시픽도 이 같은 언택트 구매의 확산으로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609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대비 67% 감소했다.

아모레퍼시픽 관계자는 “로드숍 등 오프라인 채널 매출이 하락해 영업이익이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아모레퍼시픽의 대표 로드샵 브랜드인 이니스프리의 가맹점 수는 지난 2016년 기준 1045개에서 지난해 950개로 줄었다.

에뛰드하우스 매장도 같은기간 534개에서 지난해 285개로 절반 가까이 사라졌다.

토니모리와 네이처리퍼블릭 등 중견 기업들도 각각 177개, 198개 감소했다.

옛날 방식의 오프라인 매장은 이젠 살아남기 힘들어졌다.

고객들이 자주 찾고싶은 즐거움과 깊이 있는 경험(몰입감) 등으로 공간이 줄 수 있는 장점을 잘 활용해 경쟁력을 갖춰야 한다.

언택트 서비스가 자리를 잡으면 고객들의 감성을 충족시켜주는 따뜻한 소통이나 카운슬링 서비스 등이 차별화 요소로 떠오를 것이다.

이에 최근 전문가들은 언택트를 넘어 다가올 ‘뉴택트(New-tact)’ 시대를 예상하고 있다.

뉴택트란 온라인 서비스에 오프라인을 결합한 ‘새로운 접촉’을 뜻하는 신조어다.

뷰티업계도 이젠 기존 방식의 오프라인과 언택트를 뛰어넘어 새로운 방식인 뉴택트로 차별화된 커뮤니티를 형성하는 방안을 고민해 볼 때다.

길거리에 매장만 차려놓고 소비자들이 오기만 기다리기엔 시대가 바뀐다는 얘기다.

주샛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영화관이 점점 사라진다…이달에만 네곳 폐점

영화관이 점점 사라진다…이달에만 네곳 폐점
[현대경제신문 이금영 기자] 이번달 들어 멀티플렉스 지점 네 곳이 줄이어 폐...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기자수첩] 무해지 보험의 종말, 상품은 죄가 없다
2
릴리, 국내서도 코로나19 치료제 임상3상 돌입
3
롯데관광개발, 오너 2세 경영 본격화
4
대우건설,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조기 완판 예고
5
한국콜마·코스맥스, 앞다퉈 특허전쟁
6
엔씨소프트, 하반기 국내·해외 시장 동시 공략
7
KRX BBIG K-뉴딜지수 종목, 상당수 하락
8
[기획] 먹거리 늘리는 손보사…의무보험 '봇물'
9
특급호텔, 코로나19 한파에 특가행진
10
롯데관광개발, '제주 복합리조트'로 재기 노려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현대경제신문 차종혁 기자] 삼성전기가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를 28~2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