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 유통채널
민영선 이마트 부사장 “부산 명지 트레이더스 오픈 지연”“특화매장 구성 논의로 지연…매출목표 달성 문제 없어”
성현 기자  |  weirdi@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3  15:30: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민영선 이마트 트레이더스본부장(부사장)이 13일 서울 노원구 월계동 이마트 트레이더스 월계점에서 열린 기자단 투어에서 사업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성현 기자>

[현대경제신문 성현 기자] 이마트가 부산 명지국제신도시에 건립을 추진 중인 트레이더스가 특화매장 구성 지연으로 당초 계획보다 늦게 문을 열 전망이다.

민영선 이마트 트레이더스본부장(부사장)은 13일 서울 노원구 월계동 이마트 트레이더스 월계점 오픈 기념 기자단 투어에서 “당초 올해 8월과 9월 경기도 부천 옥길지구와 부산 명지국제신도시에 각각 트레이더스 매장을 열 계획이었으나 부산 명지 매장은 늦어질 것 같다”고 말했다.

이마트 관계자는 “부산 명지점에는 창고형 할인점인 트레이더스만 들어서는 것이 아니라 특화매장인 일렉트로마트·삐에로쑈핑·부츠·몰리스펫샵 등이 함께 들어서도록 계획하고 있다”며 “이 특화매장 중 어떤 점포를 부산 명지점에 열지 결정하는 것이 늦어져 오픈이 지연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트레이더스는 이마트가 지난 2010년 경기도 용인시에 첫 점포를 선보인 창고형 할인점이다. 코스트코와 달리 비회원제로 운영되며 매년 20~30%의 매출 상승세를 기록 중이다.

트레이더스는 출범 6년 만인 지난 2016년 연매출 1조원을 넘어섰으며 지난해 매출 1조9천억원을 돌파했다. 올해 매출 목표는 2조4천억원이다.

일렉트로마트는 가전 양판점으로 지난 2015년 6월 경기도 고양시 이마트타운에 1호 매장이 문을 열었다. 현재는 전국에 32개 매장이 있다.

일렉트로마트의 매출은 지난 2015년 213억원에서 2016년 1천631억원으로 늘어났으며 2017년에는 매장수가 17개로 늘면서 매출도 3천374억원으로 전년 대비 2배 넘게 뛰었다.

지난해는 32개 매장에서 5천500억원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추산된다.

삐에로쇼핑은 쇼핑 만물상 콘셉트의 매장이다. 지난해 6월 서울 코엑스몰에 1호점이 들어선 이후 지난해 12월 20일 문을 연 명동점까지 합쳐 현재 6개 매장이 영업 중이다.

부츠는 헬스앤부티(H&B)스토어며 몰리스펫샵은 반려동물 용품 전문점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특화매장 조정은 수시로 발생하는 일”이라며 “이로 인해 오픈이 한두달 늦는 것은 흔히 일어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올해 트레이더스 매출 목표(2조4천억원) 달성에는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KEB하나은행 지성규號 출항…‘디지털·글로벌’ 날갯짓

KEB하나은행 지성규號 출항…‘디지털·글로벌’ 날갯짓
[현대경제신문 안소윤 기자] 지성규 신임 KEB하나은행장 “왼쪽에는 디지털,...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치매보험 판매 급증, 보험사 리스크 ‘빨간불’
2
LG전자서비스 직접고용 협상, ‘직원배제·밀실교섭’ 논란
3
[현장]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 견본주택 ‘장사진’
4
민영선 이마트 부사장 “부산 명지 트레이더스 오픈 지연”
5
제3인터넷銀 후보 ‘토스뱅크’, ‘카뱅’ 넘어설 확장성 기대
6
넥슨, PC게임 톱10위 중 5개 '점령'
7
삼성전자, 차세대 스마트폰은 디스플레이 파워
8
게임업계, 캐주얼 신작 봇물…MMO ‘탈피’
9
산업은행 이면합의 논란, 이동걸式 구조조정 '비틀'
10
글로벌 진출 모바일게임, 성적표 ‘희비’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현대경제신문 차종혁 기자] 삼성전기가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를 28~2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