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통
무학, 소주 이물질 또 터졌다…‘좋은데이’서 담뱃재 나와식약처, ‘좋은데이’ 제조정지 5일 처분
조재훈 기자  |  cjh@finom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1  17:02: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무학>

[현대경제신문 조재훈 기자] 국내 3위 소주기업인 무학이 제조하는 ‘좋은데이’ 소주에서 또 이물질이 나왔다.

11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무학은 지난 8일 담뱃재로 추정되는 이물질이 혼입된 ‘좋은데이’ 소주를 제조·판매한 사실이 적발돼 해당 제품에 대한 5일 제조정지 처분을 받았다.

이는 부적합위반법령식품위생법 제7조(식품 또는 식품첨가물에 관한 기준 및 규격) 4항과 식품위생법 제37조(영업허가 등) 2항에 대한 위반이다. 적발된 제품 용량은 27만7천59.6리터로 지난 5월 22일 병입된 76만9천610병에 해당한다. 적발은 미개봉 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제보로 이뤄졌다.

무학의 소주 이물질 논란은 끊임없이 지속돼왔다. 2011년 7월에는 무학이 제조하는 ‘화이트’ 소주병에서 담배꽁초와 이쑤시개가 발견됐다. 같은해 10월에는 소주병 바닥에서 흰색과 검은색의 침전물이 나왔으며 소비자가 이를 마신 후 다음날 복통과 설사, 두드러기 증상이 발생해 병원 치료를 받았다.

무학은 식약처 조사 결과 지하수 수질에서도 지적을 받았다. 식약처는 무학이 소주 제조에 사용하는 지하수에 대한 수질검사 결과 ‘일반세균’ 부적합 판정을 내리고 시설개수를 명령했다.

무학 관계자는 “지하수의 쓰임새는 소주 제조에 사용되는 컨베어 벨트로 이동하는 병끼리 부딪히는 부분을 부드럽게 하기 위한 윤활수와 청소용수로 사용되는 공업용수”라며 “부적합 판정을 받은 이후인 지난 7일 지하수를 폐공했다”고 말했다.

무학에는 최근 최재호 회장이 CEO로 복귀했다. 3년 만에 복귀한 최 회장은 무학을 글로벌 주류업체로 키우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 복귀 이후 무학 내부에서는 ‘판매량을 달성하지 못할 경우 퇴사’라는 각서를 쓰게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됐다. 하지만 제조단계에서까지 문제가 발생한 것이다.

업계에서는 식약처의 이번 처분을 두고 무학의 제조 설비가 문제가 있다는 의견을 보이고 있다.

주류업계 관계자는 “제조품이 식품이기 때문에 공업용수라고 해도 식용에 문제없어야 한다”며 “제조정지 5일은 주류 최근 10년 동안 본적이 없는 식약처의 처분”이라고 말했다.

무학 관계자는 “엑스레이 전자검정기를 통한 검사를 했으나 조그마한 담뱃재가 사각지대에 달라붙어서 육안검사 상황에서도 못잡아낸 것”이라며 “창원 2공장에 대한 품목 제조정지 5일이며 여름철이 소주 제품의 비수기라 회사 내부적으로 제품 재고상황 파악하고 정지시기를 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재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주당
거짓말~
(2017-08-16 13:32:59)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헤드라인 뉴스

‘유병자실손’, 계륵에서 업계 새 격전지로 부상

‘유병자실손’, 계륵에서 업계 새 격전지로 부상
[현대경제신문 권유승 기자] 저조한 가입율과 높은 손해율 우려가 제기돼 온 ...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대기업 갑질 횡포...롯데·CJ로 ‘확산’
2
상반기 中 굴삭기시장 호황..두산 ‘미소’
3
길 잃은 아케이드게임...새로운 콘텐츠로 활로 찾을까?
4
영진약품, 하도급대금 지연지급 두고 공정위와 소송
5
[기획]휴가철 금융회사의 색 다른 고객 서비스
6
‘꿈의숲 아이파크’ 견본주택에 2만5천여명 다녀가
7
평택·제주·김포 청약 마감..미운오리의 ‘반전’
8
화장품업계, '오버액션토끼'에 빠지다
9
기업계 카드사 “영업망을 넓혀라”…발급 제휴 ‘활발’
10
동두천 삼성서비스센터 돌연 폐쇄…“고객서비스 어디로?” 시끌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삼성전기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 개최
[현대경제신문 차종혁 기자] 삼성전기가 전국 장애인 배드민턴대회를 28~2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이도훈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