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통 > 식·음료
‘불량 홍삼농축액’ 천호식품 “고의판매 아냐”
최홍기 기자  |  hkchoi@finom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3  11:21:5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현대경제신문 최홍기 기자] 천호식품이 불량 홍삼농축액을 고의로 판매했다는 지적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해명했다.

3일 업계에 따르면 천호식품은 물엿과 캐러멜 색소가 섞인 홍삼 농축액 제품을 100% 홍삼농축액이라고 속여 팔다 검찰에 적발됐다. 이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해당 제품을 회수 및 판매중지 조치했다.

해당제품은 6년근홍삼진액(유통기한 2017년8월25일~동년 11월7일)과 스코어업(유통기한 2017년8월30일~동년 10월16일), 쥬아베홍삼(유통기한 2017년3월27일~동년8월21일), 6년근홍삼만을(유통기한 2017년 1월17일~동년 10월16일) 등이다.

이같은 악재에 천호식품은 물의를 일으켜 사죄한다는 내용의 공식사과문을 발표했다.

천호식품은 “해당 제품에서 당성분을 의도적으로 높이는 물질을 미세량 혼입하는 경우는 육안검사 및 성분검사로 확인이 불가능하다”면서도 “엄격한 품질관리를 해왔고 식약처 기준도 최우선으로 적용해왔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부 언론에서 보도되고 있는 고의적으로 판매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며 “문제가 되는 원료는 즉각 폐기 처리했으며 현재는 전혀 사용하고 있지 않다”고 설명했다.

최홍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중형 증권사, '실적은 대형사 안 부럽다''

중형 증권사, '실적은 대형사 안 부럽다''
[현대경제신문 안소윤 기자] 초대형 투자은행(IB) 이슈에 가려져 대형 증권...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무학, 소주 이물질 또 터졌다…‘좋은데이’서 담뱃재 나와
2
'현대重 입찰' 1조5천억 규모 컨선 발주 지연
3
8·2대책에도 아파트 분양 예정대로
4
8·2 대책 피한 경기권서 아파트 분양
5
아파트도 월세 시대
6
오만 두쿰 발전소·담수공장사업 내년 초 사업자 선정
7
한걸음 더 멀어진 SK家 최태원-최신원
8
코스닥 IPO 흥행 바람…8월에도 지속될까
9
궐련형 전자담배 ‘인기’, 유해성 논란은 여전
10
[기자수첩] 시효만료 채권 소각, '관치금융' 부활은 아니길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SK, 2·3차 협력사전용펀드 1천600억 규모 신설

SK, 2·3차 협력사전용펀드 1천600억 규모 신설
동반성장펀드 기존 4천800억 규모서 6천200억원으로 확대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이도훈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