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전기·전자
삼성전자, 2023년형 Neo QLED·OLED 국내 공식 출시Neo QLED, 8K·초대형 등 7개 라인업 출시
하지현 기자  |  hacci97@finom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3.09  09:37: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삼성전자 모델이 Neo QLED 8K 2023년형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현대경제신문 하지현 기자] 삼성전자는 Neo QLED·OLED 등 2023년형 TV 신제품을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17년 연속 글로벌 TV 시장 판매 1위 달성을 이끈 Neo QLED를 비롯해 국내 시장에 처음 공개하는 삼성 OLED까지 다채로운 라인업을 선보인다.

전세계 프리미엄 TV의 기준이 된 Neo QLED는 8K·초대형을 중심으로 총 7개 시리즈를 출시해 전년 6개 대비 확대했다.

Neo QLED 8K는 기존 3개 시리즈에서 1개 시리즈를 추가해 총 4개 시리즈에 3가지 사이즈로 총 10개 모델을 선보인다.

Neo QLED는 3개 시리즈에 6가지 사이즈의 14개 모델이다. 국내 시장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OLED는 77, 65, 55형 3가지 사이즈로 출시한다. 

초대형 트렌드를 반영해 출시하는 98형 QLED 제품은 사전 판매를 9일부터 시작한다.

새로운 98형 QLED 사전 판매는 전국 삼성스토어와 백화점을 시작으로 삼성닷컴 등 기타 유통 채널에서도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 해당 모델 구매 시 화이트 색상의 ‘더 세리프’ 50형 무상 증정과 함께 티빙 12개월 프리미엄 이용권 혜택을 제공한다.  

2023년형 Neo QLED 8K는 한층 진화한 기술 혁신과 소비자의 일상을 다채롭게 만들어주는 사용성으로 프리미엄 TV가 제공할 수 있는 최상의 시청 경험을 선사한다.

64개 뉴럴 네트워크로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된 ‘네오 퀀텀 프로세서 8K’로 인공지능(AI) 업스케일링 기능이 강화됐다. 새로운 화질 기술 ‘명암비 강화 Pro(Real Depth Enhancer Pro)’는 TV 시청 시 시선이 집중되는 부분을 감지해 사물이나 인물, 특정 영역을 분석하고 명암비를 강화해 3차원 깊이감을 더한다.

‘오토 HDR 리마스터링(Auto HDR Remastering)’은 독자적인 알고리즘 기술을 적용한 AI 딥러닝 기술로, SDR 콘텐츠를 장면 별로 분석한 후 실시간 HDR 효과를 적용해 HDR 화질로 디테일까지 밝고 선명하게 보여준다.

최상의 스크린 경험에 걸맞게 사운드 기술도 더욱 진화했다. 시청 공간에 맞게 스스로 사운드를 최적화해주는 ‘사운드 최적화 Pro’ 기능은 인공지능을 통해 사운드의 내용과 공간 등을 고려, 오디오 믹싱 환경과 가정의 청취 환경 차이를 최소화해 원래 의도된 사운드와 가장 가까운 사운드를 구현해준다.

TV의 모든 스피커와 사운드바가 동시에 사운드를 내는 Q심포니(Q-Symphony)도 신경망 프로세싱 유닛(Neural Processing Unit)이 배경음을 3차원 입체적 효과로 구현해 몰입감을 보다 높여준다.

연결 기능과 다양한 서비스도 대폭 강화됐다. 스마트싱스 뿐 아니라 매터(Matter) 기기까지 지원하는 원칩 모듈(SmartThings Zigbee & Matter Thread One-Chip Module)을 적용해, 별도 동글을 사용하지 않아도 집안의 스마트 허브 역할이 가능해 다양한 IoT 기기를 활용할 수 있다.

집안에 연결된 모든 스마트싱스 기기를 한눈에 확인하고 제어할 수 있는 ‘3D 맵 뷰(3D Map View)’ 서비스도 새롭게 탑재했다.

동일한 콘텐츠 시청자와 소통하는 ‘라이브 채팅’ , 대화면의 TV로 다양한 기기와 영상 통화를 지원하는 ‘커넥타임(ConnecTime)’ ,TV를 통해 애플리케이션으로 집에서 편리하게 비대면 진료를 받을 수 있는 원격 진료 서비스 ‘굿닥’까지 제공한다.

게이밍 경험 역시 한 차원 높아졌다. 게임을 하면서 언제든지 실행해 FPS,HDR, VRR 등 다양한 게임 정보를 확인하고 기본 설정을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는 ‘게임 바(Game Bar)’ 기능이 강화됐다.

원하는 화면을 더 크게 확대해서 볼 수 있는 ‘미니맵 줌(MinMap Zoom)’ , 확대 화면을 다른 스크린에 공유 가능한 ‘미니맵 공유(MiniMap Sharing)’ , 1인칭 슈팅 게임에 최적화된 ‘조준점 표시하기(Virtual Aim Point)’ 등으로 게임의 재미를 더해준다.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 처음 선보인 후 국내 공식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던 삼성 OLED를 출시하며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힌다.

삼성전자만의 독보적인 TV 기술력으로 완성된 삼성 OLED는 뉴럴 AI 퀀텀 프로세서 4K를 탑재해 OLED 기술의 장점을 유지하면서 높은 수준의 밝기와 색상을 구현했다. 20개의 뉴럴 네트워크가 저해상도 영상도 4K급으로 업스케일링 시켜준다.

삼성 고유의 ‘OLED Brightness Booster’ 기능으로 OLED 패널의 아쉬운 점으로 인식되었던 밝기 성능을 대폭 개선했다. 또 눈부심 방지 기술을 적용해 빛 반사가 거의 없어 더욱 또렷한 영상을 즐길 수 있다.

퀀텀 HDR OLED+로 밝은 영상에서도 어두운 영상에서도 디테일까지 선명하게 볼 수 있고, 자체 발광 픽셀이 블랙에서 화이트까지 완벽에 가까운 색상을 구현하며 탁월한 밝기와 명암비의 HDR 10+를 적용해 영상의 깊이감을 더해준다.

팬톤이 인증한 컬러 매핑 기술도 적용되어 정확한 색상과 피부톤을 표현해 준다.

최대 144Hz의 높은 주사율에 스트리밍 게임 플랫폼 연동 서비스 ‘삼성 게이밍 허브(Gaming Hub)’를 탑재하고 ‘프리싱크 프리미엄 프로(FreeSync Premium Pro)’ 인증을 획득해 궁극의 게임 경험도 선사한다.

약 11mm의 얇고 균일한 두께와 어느 방향에서 보아도 아름다운 인피니트 슬림 디자인이 적용돼 공간의 품격을 높일 뿐 아니라 벽걸이 설치 시 틈 사이를 최소화한 밀착 형태로 높은 만족도를 자랑한다.

이 밖에도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를 적용해 상하좌우로 공간을 가득 채운 입체적이고도 현장감 넘치는 사운드도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TV 신제품 공식 출시를 기념해 이 달 9일부터 31일까지 특별한 혜택이 가득한 론칭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 Neo QLED와 OLED를 구매하는 고객들에게는 행사 모델에 따라 최대 12개월 티빙 프리미엄 이용권을 증정한다. Neo QLED 제품은 더 프리스타일이나 삼성 사운드바를 함께 구매할 경우 패키지 할인 혜택도 함께 제공한다.

전국 삼성스토어와 백화점 매장에서 구매할 경우 삼성 멤버십 회원 가입 고객 대상 최대 100만 삼성전자 멤버십 포인트를 증정한다.

삼성 TV로 게임을 즐기는 고객들을 위해 삼성닷컴에서 Neo QLED 게이밍 TV  구매 시 JBL 게이밍 헤드셋을 증정하고, 행사 대상 모델 구매자 선착순을 대상으로 ‘요기요’ 5만원 모바일 기프트 카드를, 상품평 작성 시 기프트 카드를 추가 증정한다.

황태환 삼성전자 한국총괄 부사장은 “전세계 프리미엄 TV 시장을 이끌고 있는 Neo QLED 8K는 2023년 한층 강화된 성능으로 새로운 시청 경험을 선사하고, 삼성 TV의 기술력이 완성한 OLED도 처음 선보이며 소비자 선택 폭을 넓혔다”며 “2023년형 TV 신제품은 풍성한 혜택과 함께 고객들에게 최상의 스크린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아모레퍼시픽이 평가한 이니스프리 가치는 2860억

아모레퍼시픽이 평가한 이니스프리 가치는 2860억
[현대경제신문 양지호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과 서경배과학재단이 이니스프리의 ...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휴마시스, 경영권 분쟁 1차전서 승리
2
아워홈, ‘열무국수 2종’ 출시…여름 면 라인업 강화
3
국토부, 포드 익스플로러 리콜...연료공급장치 결함
4
NC ‘쓰론 앤 리버티’ 초반 호평…“함께하는 콘텐츠로 ‘돛’ 단다”
5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 본선 진출 스타트업 선정
6
브라질서도 잘나가는 현대자동차...판매량 5위
7
한화솔루션 vs 공정위 행정소송 판결 임박
8
티웨이항공 임직원, 바다의 날 마라톤 행사 참여
9
그랜드 하얏트 서울, 플로럴 스위트 패키지 출시..."퍼퓸 세트 제공"
10
‘380억 불법 대출’ 상상인·유준원, 제재 취소소송 최종 패소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