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융 > 2금융
신한카드, '신한 최고심 체크카드' 출시버스·지하철 최대 5%, 편의점·디지털콘텐츠 등 최대 2% 마이신한포인트 적립
임대현 기자  |  ldh2824@finom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2.21  11:13:3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신한카드>

[현대경제신문 임대현 기자] 신한카드는 일러스트레이터 ‘최고심’과 협업을 통해 ‘신한카드 Way 체크(최고심)’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고심은 귀엽고 컬러풀한 그림과 긍정적인 메시지를 담아내 MZ세대에게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번 신한 최고심 체크카드는 ‘가보자고’라는 최고심의 메인 캐치프레이즈를 응용한 ‘사보자고심’과 최고심의 인기 캐릭터 중 하나인 토끼 캐릭터가 ‘갓생’을 외치고 있는 ‘갓생고심’의 2종으로 출시된다. 두 카드 모두 행복한 소비를 통해 갓생을 살고 싶은 2030세대들의 마음이 담긴 디자인이다.

신한 최고심 체크카드는 MZ세대가 자주 사용하는 대중교통과 생활편의영역에서 특별 혜택을 제공한다.

먼저 버스·지하철 등 대중교통 이용 시 전월실적에 따라 최대 5%를 마이신한포인트로 적립해준다.(월 적립한도 8,000원)

통신요금(SKT·KT·LGU+), 편의점(GS25·CU·세븐일레븐·이마트24), 생활잡화(올리브영·다이소), 디지털콘텐츠(유튜브프리미엄·넷플릭스·왓차·웨이브·디즈니플러스), 커피전문점 등 생활편의영역 이용 금액에 대해선 전월 실적에 따라 이용 금액의 최대 2%를 마이신한포인트로 적립해준다.(월 적립 한도 8,000원)

신한카드는 이 카드 출시를 기념해 최고심 스페셜 굿즈를 증정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4월 20일까지 진행한다.

신한 최고심 체크카드를 발급받고 본인의 SNS 계정에 사진 및 해시태그를 등록하는 고객 중 100명을 추첨해 한정판으로 제작된 ‘인스탁스 미니 11(즉석카메라) 최고심 에디션’을 제공한다.

또한 이 카드를 발급받고 1만원 이상 이용한 고객 중 250명을 추첨해 ‘최고심 안경곰 그립톡’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 관련 자세한 내용은 신한플레이 및 신한카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한 최고심 체크카드 연회비는 없다.

임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헤드라인 뉴스

현대모비스, 오토넷 합병 법인세 320억 취소소송서 승소

현대모비스, 오토넷 합병 법인세 320억 취소소송서 승소
[현대경제신문 김재원 기자] 현대모비스가 현대오토넷 합병으로 인해 부과된 법...
포토뉴스
만평 조민성의 그림판
[만평]조민성의 그림판
가장 많이 본 기사
1
국토부, BMW 전기차 3종 리콜...배터리 모듈 부분 결함
2
휴마시스, 경영권 분쟁 1차전서 승리
3
메리츠화재, 파킹클라우드와 전기차 맞춤 상품 개발
4
NC ‘쓰론 앤 리버티’ 초반 호평…“함께하는 콘텐츠로 ‘돛’ 단다”
5
캐롯손보, 엔카닷컴과 데이터 기반 신규 사업모델 개발
6
국토부, 포드 익스플로러 리콜...연료공급장치 결함
7
삼성금융, 오픈 컬래버레이션 본선 진출 스타트업 선정
8
브라질서도 잘나가는 현대자동차...판매량 5위
9
한화솔루션 vs 공정위 행정소송 판결 임박
10
카카오, 일본 GO와 韓·日 모빌리티 분야 협력 확대
'相生'에서 '希望'을 찾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