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2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식·음료] [기자수첩]식품업계 홍보, 선정(煽情)아닌 선정(善正)으로
[현대경제신문 김병탁 기자]‘논어 선진편’에는 공자의 유명한 말씀인 ‘과유불급(過猶不及)’이라는 말이 있다. 지나침은 미치지 못한 것과 같다는 뜻이다. 최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서 불고 있는 식품업계의 선정성 광고 논란은 과잉이 불러온 문제다.
김병탁 기자   2018-03-13
[증권] [기자수첩]증권사 CEO 연임 ‘붐’에 거는 기대
[현대경제신문 안소윤 기자]한국투자증권, 교보증권, 하나금융투자, 이베스트투자증권 등 임기 만료가 임박한 일부 증권사 최고경영자(CEO)들의 연임 소식이 잇따라 들려온다.11번째 연임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가진 유상호 한국투자증권 사장을 제외하고,
안소윤 기자   2018-03-12
[생활경제] [기자수첩]고객은 뒷전…여행사 상품 ‘멋대로’ 이대로 좋은가
[현대경제신문 장은진 기자] ‘숙박=미정, 가격=미정, 인솔자=미정, 항공편 및 여행일정=예정,’노란풍선의 세부 3박5일 패키지상품에 적힌 글이다.특정 호텔을 강조했지만 숙박이 확정되지 않은 경우도 있었다.제일파크 아일랜드 리조트를 강조한 하나투어의
장은진 기자   2018-03-08
[식·음료] [기자수첩] 너도나도 가격인상, 비용부담은 ‘소비자몫’
[현대경제신문 김병탁 기자] 외식업체들이 잇따라 가격을 올리는 가운데 제품가격 인상에 따른 비용부담을 소비자에게 전가시키고 있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지난해 롯데리아와 KFC 등은 햄버거를 비롯한 주요 상품의 판매가격을 올리기 시작했다. KFC는 무료
김병탁 기자   2018-03-07
[은행·지주] [기자수첩] 더블스타 제2 GM 우려, 책임지는 산업은행 되길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산업은행이 금호타이어 구조조정 방향을 중국 업체인 더블스타 매각으로 확정했다.청산가치가 존속가치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상황에서 추가 자금 지원은 불가능하다며, 채권단 주도 회생안 추진 가능성에 대해서도 중국법인이 걸림돌이
김영 기자   2018-03-04
[생활경제] [기자수첩]이마트24 옆 노브랜드…신세계의 ‘상생’ 어디로
커피를 파는 프랜차이즈 빵집이 있다. 커피가 맛있기로 유명한 빵집이다. 이로 인해 빵 보다는 커피를 보고 가맹점을 여는 사장님이 늘어났다. 이 덕분에 커피에 특화된 비슷한 빵집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났다.커피가 많이 팔리자 가맹본부는 빵집에서 커피숍을
조재훈 기자   2018-02-20
[은행·지주] [기자수첩] 금융권 채용비리 조사 형평성 원칙에 따라야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시중은행들의 채용비리 의혹이 논란이 되고 있다.일부 은행이 전·현직 임원 및 은행 관계자 자녀들에게 서류전형 무사통과는 물론 낙제수준인 필기시험 점수 구제, 임원 면접 최고 등급 부여 등의 특혜를 수년간 제공해 왔다는 의혹이
김영 기자   2018-02-06
[은행·지주] [기자수첩] 공기업 지정 피한 산업銀, 방만경영 해법에 답할 때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지난달 31일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열린 공공기관운영위원회(공운위) 회의에서는 ‘2018년 공공기관 지정안’이 심의·의결됐다. 9개 기관이 신규 지정됐고 1개 기관이 지정 해제 6개 기관은 변경 지정됐
김영 기자   2018-02-01
[은행·지주] [기자수첩] 우리은행 채용비리, 청탁자가 더 문제다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지난 19일 저녁 이광구 전 우리은행장과 우리은행 전직 임원에 대한 검찰의 구속영장 청구가 기각됐다. 법원은 우리은행 채용비리 관련 이 전 행장 등이 개인적인 이익을 챙기려한 것으로는 보이지 않는다고 밝혔다.검찰의 영장청구와
김영 기자   2018-01-21
[은행·지주] [기자수첩] 해외에선 시중은행이 저축은행...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시중은행이 해외에서 하는 사업이 우리와 다를 게 뭐가 있나? 어차피 해외에선 고리대 신용대출 말고는 할 게 없다. 거기서는 시중은행들이 저축은행이다”최근 만난 한 저축은행업계 관계자 A씨의 발언이다. 저축은행을 바라보는 세
김영 기자   2018-01-11
[보험] [기자수첩] 종신보험, 소비자 마음을 잡아야
[현대경제신문 권유승 기자] “저축상품인 줄 알았는데 종신보험이더라”. 최근 한 보험상품에 가입했다 해지한 A씨의 말이다.최근 보험업계에서는 종신보험에 저축기능을 겸비한 상품들이 잇따라 출시됐다.종신보험 특유의 보장성은 기본이고 추가납입과 환급금, 더
권유승 기자   2018-01-08
[패션·뷰티] [기자수첩] ‘더마코스메틱’ 헐렁한 기준 속 소비자기만 활개
최근 더마코스메틱 시장이 성장하고 있다. 더마코스메틱은 제품 기획부터 개발단계까지 피부 전문가가 참여한 기능성 화장품을 뜻한다.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안전한 화장품이라는 타이틀로 소비자를 사로잡았다.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해 더마코스메틱 시장은 약
박수민 기자   2018-01-01
[오피니언] [기자수첩] 여행사 패키지상품 이용객 안전은 누가 책임지나
여행사 패키지상품의 큰 장점 중 하나는 믿고 따를 수 있는 전문가이드가 있다는 점이다.가이드의 역할은 단순히 여행지의 역사적·예술적 의미를 많이 알려주는데 그치지 않는다. 낯선 여행지에서 혹시 모를 사고의 위험까지 사전에 방지해야하는 책임도 따른다.낯
장은진 기자   2017-12-25
[오피니언] [기자수첩] LG전자의 아픈 손가락 '스마트폰'
‘G4’, ‘V10’, ‘G5’, ‘V20’, ‘G6’, ‘V30’…‘LG 시그니처 에디션’LG전자가 매년 스마트폰을 내놓을 때마다 미디어를 통해 나오는 말이 ‘반등 노린다’ 혹은 ‘반등 기회 잡을까’다.더불어 삼성전자의 ‘갤럭시’·애플의
유성현 기자   2017-12-18
[증권] [기자수첩]‘편애’와 ‘신중’ 사이에서 길 잃은 초대형IB
[현대경제신문 안소윤 기자] 정부가 야심차게 추진한 초대형 투자은행(IB) 제도가 증권업계를 활성화 시키고 성장시킬 것이란 기대와 달리 시장에 안착하지 못한 채 겉돌고 있다.초대형IB는 금융당국이 ‘한국판 골드만삭스’를 표방해 증권사의 대형화를 유도하
안소윤 기자   2017-12-18
[은행·지주] [기자수첩]인터넷전문은행, 대출영업만이 살 길인가
[현대경제신문 김영 기자] 인터넷전문은행에 대한 은산분리 완화가 당분간 어려울 전망이다.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서 ‘은산분리 완화가 또 다른 특혜가 될 수 있다’며 이에 대해 반대하고 있고,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행정혁신위원회도 규제 완화에 부정적이다.인터
김영 기자   2017-12-11
[생활경제] [기자수첩]신세계의 욕심은 어디서 멈출까
득롱망촉(得隴望蜀). 만족할 줄 모르고 계속 욕심을 부리는 경우를 비유하는 말이다. 후한의 광무제가 농(隴)지방을 평정한 후에 다시 촉(蜀) 지방까지 원했다는 데에서 유래한다.국내 유통시장 규모는 전반적으로 축소를 거듭하고 있
조재훈 기자   2017-12-11
[오피니언] [데스크칼럼] 나치, 황군, 삼성 미전실의 망령
독일은 정치·경제·문화 다방면에서 유럽의 맹주가 됐지만 씻을 수 없는 상처가 있다. 나치가 저지른 유대인학살 만행이다.나치는 아돌프 히틀러를 당수로 1933년부터 1945년까지 정권을 장악한 독일의 파시즘 정당이다. 나치는 2차 세계대전 중 주변국을
차종혁 기자   2017-12-05
[보험] [기자수첩] 보험사기 적발금액 증가, 가입자 부담은 여전
[현대경제신문 권유승 기자] 금융당국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보험사기 적발금액은 3천703억원에 달한다.역대 상반기 실적 중 최고금액이다.이 같은 추세가 연말까지 이어질 경우 연간 기록(?)을 넘어설 전망이다.얼마 전에는 환자들과 짜고 61억원대 보험사
권유승 기자   2017-12-04
[건설·부동산] [기자수첩] 담합이 정당하다는 건설사...부끄러운 줄 알아야
“낙찰률을 극대화하기 위한 방법이었다”공정거래위원회에 관급공사 입찰담합이 적발돼 시정명령과 과징금 처분을 받은 한 대형 건설사가 행정소송에서 주장한 말이다.이 건설사는 최저가 입찰제를 악용해 다른 3개 회사와 담합을 모의하고 각각 1개 공구씩 낙찰받기
성현 기자   2017-12-0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