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경제] 박 대통령, KEB하나은행 통해 청년희망펀드 1호 기부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청년일자리 창출의 마중물이 될 '청년희망펀드 공익신탁'이 21일 문을 연 가운데 박근혜 대통령이 제1호로 기부했다.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대통령께서 오늘 오전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한 직후 청년희망펀드
강준호 기자   2015-09-21
[경제] 대우조선해양, 송가프로젝트 설계변경 비용 전액 떠안아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막대한 손실의 주범인 송가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100여차례 이상 설계변경했지만 이에 따른 원가상승분은 모두 떠 안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특히 지난 2012년 6월 송가측으로부터 설계변경에 따른 모든 책임을 대
강준호 기자   2015-09-21
[경제] 최근 5년간 비위면직자 2천명 육박…취업규정 위반도 46명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최근 5년간 뇌물수수, 공금횡령 등으로 면직된 공무원, 공직유관기관 임직원이 2천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18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유의동 새누리당 의원이 국민권익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비위면
강준호 기자   2015-09-18
[경제] 기재부·금융위 등 국민신문고 민원만족도 3년연속 하위권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최근 3년간 중앙행정기관 가운데 기획재정부, 금융위원회, 공정거래위원회, 검찰청 등 소위 권력기관의 민원 만족도가 하위권인 것으로 나타났다.18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민병두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국민권익위원회로부터 
강준호 기자   2015-09-18
[경제] 권익위, 지역순회 행정심판 제도 악용…90% 서울 개최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국민권익위원회 중앙행정심판위원회가 세종시로 이전한 이후 '지역순회 행정심판' 제도를 악용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기식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은 18일 권익위가 고위 공직자들과 비상임위원들의
강준호 기자   2015-09-18
[경제] 공정위, 다음카카오톡 등 신유형상품권 관련업체 직권조사중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공정거래위원회가 다음카카오톡 선물하기 등 온라인·모바일 상품권 관련 업체들의 이용약관에 대해 직권조사 중이다.정재찬 공정위원장은 17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유의동 새누리당 의원의 '신유형 상품권 표준약관&#
강준호 기자   2015-09-17
[경제] 공정위 퇴직자·자문위원, 10대 로펌에 63명 근무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공정거래위원회 퇴직자와 자문위원 63명이 10대 로펌에 근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이상직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은 17일 공정위 국정감사에서 '10대 로펌 홈페이지' 분석 결과 공정거래를 담당
강준호 기자   2015-09-17
[경제] 공정위, 中企 기술탈취 금지조항 무용지물 논란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공정거래위원회의 중소기업 기술탈취 금지조항이 무용지물인 것으로 나타나 논란이 되고 있다.17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유의동 새누리당 의원이 공정위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공정위에 중소기업 기술탈취와 기술유용으로 신고된
강준호 기자   2015-09-17
[경제] 공사비만 1조원…하자로 얼룩진 세종청사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1조원이 넘게 투입된 세종청사에 크고 작은 하자가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논란이 되고 있다.16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유의동 새누리당 의원이 정부청사관리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들어 세종청사에 균열·소방
강준호 기자   2015-09-16
[경제] S&P, 한국 국가신용등급 AA-로 한 단계 상향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국제 신용평가기관인 스댄더드 앤드 푸어스(S&P)가 한국의 신용등급을 한 단계 상향 조정했다.S&P는 15일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에서 "AA-'로 한 단계 올렸다고 밝혔다.한국은 S&P, 무디
강준호 기자   2015-09-15
[경제] 국세청, 지난해 불복환급금 1조9천억원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국세청이 지난해 이의신청과 심사청구, 심판청구 인용과 행정소송패소로 인해 환급해준 불복환급금이 1조8천879억원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11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김영록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서울지방국세청을 상대로 한
강준호 기자   2015-09-11
[경제] 김기식 "대우조선해양 사외이사 3분의 2 낙하산"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최근 7년간 대우조선해양이 임명한 사외이사 3분의 2가 정피아·관피아인 것으로 나타났다.7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기식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2008년 3월 이후 대우조선해양에 임명된 사외이사'를 분석한
강준호 기자   2015-09-07
[경제] 롯데 '불공정 행위'·삼성 '과징금' 1위 불명예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최근 10년간 5대 대기업 집단 중에서 공정거래위원회가 법 위반 행위를 가장 많이 적발한 곳은 롯데그룹으로 나타났다.7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신학용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공정위로부터 제출받은 '5개 기업집단 법 위
강준호 기자   2015-09-07
[경제] 억대 연봉자 10명중 7명 수도권 거주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억대 연봉을 받는 근로자의 10명 중 7명이 수도권에 거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4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박명재 새누리당 의원이 국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연말정산 자료에 따르면 2013년도 귀속분의 근로소득을 신고한 근로
강준호 기자   2015-09-04
[경제] 올해 해외금융계좌 신고액 36조9천억원…52.1% 급증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국세청은 올해 해외금융계좌 신고 금액이 총 36조9천억원으로 지난해 24조3천억원보다 12조6천억원, 52.1% 급증했다고 3일 밝혔다.신고인원은 826명으로 지난해 774명보다 52명, 6.7% 증가했다.개인은 총 412
강준호 기자   2015-09-03
[경제] 7월 산업생산 0.5% 증가…소비·투자 늘어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7월 전체 산업생산이 서비스업에 힘입어 2개월 연속 증가했다.통계청이 31일 발표한 '7월 산업활동동향'에 따르면 월 전체 산업생산은 서비스업과 건설업에서 생산이 늘어 전월보다 0.5% 늘었다.이에 따라 올
강준호 기자   2015-08-31
[경제] 캠코, 2천115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한국자산관리공사는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3일간 온비드를 통해 전국의 아파트, 연립주택 등 주거용 건물 131건을 포함한 2천115억원 규모, 1천657건의 물건을 공매한다고 28일 밝혔다.공매물건은 세무서와 지방
강준호 기자   2015-08-28
[경제] 30대 그룹 상반기 39조원 투자…전년比 32%↑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30대 그룹이 경기 불황에도 올해 상반기 투자를 지난해보다 30% 이상 늘린 것으로 조사됐다.특히 상위 4대 그룹이 50% 이상 늘려 투자를 주도한 가운데 현대차그룹이 전체 증가액의 74%를 차지할 정도로 공격적 행보를 보
강준호 기자   2015-08-19
[경제] 340개 공기관 기관장·감사 자체 승진 고작 18%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국내 340개 공기업과 공공기관에서 자체 승진으로 기관장과 감사 자리에 오른 인사는 10명 중 2명도 채 안 되는 것으로 조사됐다.나머지는 주무부처나 정계 등 권력기관에서 선임된 '낙하산' 인사라는 것이다.특
강준호 기자   2015-08-16
[경제] 한은, 8월 기준금리 연 1.50% 유지…두 달째 동결
[현대경제신문 강준호 기자]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두 달째 연 1.5%로 동결했다.한국은행은 13일 이주열 총재 주재로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이달 기준금리를 지난달과 같은 연 1.5%로 유지한다고 밝혔다.이로써 기준금리는 지난해 8월과 10월에 이어
강준호 기자   2015-08-1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현대경제신문  |  제호:현대경제신문  |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길 18, 3층  |  대표전화: 02)786-7993  |  팩스: 02)6919-1621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2356  |  등록일: 2012.11.23  |  발행일: 1996.7.1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조영환
Copyright © 2010 ㈜현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